default_setNet1_2

구리시, 호우 피해 단양군에 위문품 전달

기사승인 2020.08.07  17:31:37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구리시는 지난 6일 자매도시인 단양군에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피해 주민과 복구를 위해 파견된 인력을 위한 위문 격려품 빵 900여개를 마련하여 지원했다.

단양군은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3일까지 계속된 집중호우로 천연기념물 제261호인 온달동굴이 잠기고, 주택침수 및 농경지 피해 접수건수가 1,600여건에 달하는 등 많은 피해를 입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먼저, 이번 집중호우로 갑작스럽게 삶의 보금자리를 잃은 이재민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구리시민의 정성을 담은 작은 손길이 이재민을 비롯한 복구 인력에게 위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구리시는 집중호우 시 우려되는 침수피해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하여 하수시설물을 점검하는 등 시민 안전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자연 재난에 대비한 예찰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장상균 기자 skjang@nyjtoday.com

<저작권자 © 남양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