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구리시의회, 집중호우 취약지 현장점검

기사승인 2020.08.07  17:19:13

공유
default_news_ad1
   
 
   
 
구리시의회(의장 김형수)는 지난 6일 연이은 호우주의보와 호우경보로 한때 왕숙천 수위가 최대 5.24m에 달하며 수해위험이 지속되는 가운데 왕숙천과 아천펌프장 등 재해취약지를 점검했다.

현장을 방문한 임연옥 부의장은 관계자들로부터 재난관리 상황을 듣고 노고를 치하하며 “전국적으로 호우로 인한 피해가 극심하고 집중호우가 지속되는 만큼 시민이 안심하고 안전하게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끝까지 긴장을 늦추지 말고 수해예방에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왕숙천 예찰활동을 실시한 김형수 의장도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가 최우선이다. 철저한 대비와 신속한 대처로 안전에 대한 시민의 신뢰가 더욱 두터워지도록 선제적으로 대응해달라”고 당부했다.

장상균 기자 skjang@nyjtoday.com

<저작권자 © 남양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