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남양주시 청사 이전 및 증축 청사진 나왔다

기사승인 2019.10.17  14:05:08

공유
default_news_ad1

- 현 청사 신.별관 철거 인근부지 매입 증축...신도시 부지 2023년 매입 완료

   
 
   
 
남양주시가 급격한 인구 증가로 늘어나는 행정수요를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원활한 행정서비스와 시민 커뮤니티 공간으로 시청사를 정비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남양주시는 기존 신관과 별관 인접 부지가 길고 협소하여 효율적 공간 구성에 제약이 있고, 별관동의 구조적 문제 등 지속적인 유지관리 문제 해소를 위해 인접 부지를 매입하고 신,별관 건물을 철거한 후 전체 부지를 활용하여 증축할 계획이다.

남양주시 관계자는 “당초 신관,별관을 제외하고 인접 부지만 매입하여 이곳에 청사를 증축할 예정이었으나, 효율적인 청사 활용을 위해 계획을 변경하게 되었다”면서, “이로 인해 사업규모가 4,200㎡에서 12,500㎡으로 늘어나고 사업비도 140억에서 377억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지하1층, 지상4층 규모의 건물에 주차장과 회의실, 4개국 사무실, 구내식당 등을 설치하고 시민들을 위한 커뮤니티 공간을 별도로 조성할 예정이다.

또, 남양주시는 다산신도시 지금지구 내 공공시설 예정부지로 조성된 청사 5, 6부지도 매입할 계획으로 현재 2청사가 있는 청사 5부지는 총 33,681㎡ 면적에 32,101백만원의 토지매입비가 소요되며, 청사 6부지는 현재 경기도시공사 사무실이 있는 부지로, 총 20,063㎡ 면적에 49,182백만원의 토지매입비가 소요되어 내년부터 연차적으로 예산을 확보하여 오는 2023년까지 매입을 완료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시는 현재 공유재산심의회 심의를 완료하고, 지방재정투자심사와 공유재산관리계획 남양주시의회 의결을 10월중에 받을 예정이다.

한편, 남양주시는 향후 금곡동의 시 청사가 이전할 경우 장애인, 여성, 보훈 등 복지 분야와 제2청사에 있는 평생교육시설로 활용토록 할 계획이다.

정한성 기자 hsjeong@nyjtoday.com

<저작권자 © 남양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