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구리시의회, 설 명절 맞아 복지시설 방문

기사승인 2018.02.12  15:48:39

공유
default_news_ad1
   
 
   
 

구리시의회(의장 민경자)는 12일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보살피고 따뜻한 명절분위기 조성을 위해 관내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온정을 나눴다.

민경자 의장을 비롯한 의원전원은 관내 사회복지시설인 한나의 집, 시립노인요양병원, 샬롬의 집을 차례로 방문해 시설에 계신 분들과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앞으로도 복지시설 위문활동을 계속하여 나눔의 문화를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라며, 위문품을 전달했다.

또, 의원들은 시설관계자와 입소자들의 불편사항을 꼼꼼히 살피고 원생, 어르신들과 따뜻한 대화를 나누며 애로사항을 듣는 등 소통의 시간을 보내며 위문활동을 펼쳤다.

민경자 의장은 “설과 같은 큰 명절에 가족과 떨어져 시설에서 생활하시는 분들에게 관심과 도움의 손길이 이어져 사랑과 온정이 넘치는 명절이 되길 기원한다” 며 “소외된 이웃들에 대한 관심과 온정의 손길이 이어져 따뜻한 지역사회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시의회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복지시설의 한 관계자는 “시의회에서 명절 때마다 바쁜 의정활동에도 따뜻한 사랑과 관심을 가져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 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구리시의회에서는 매년 설, 추석 명절에 사회복지시설, 불우한 소외계층 등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위문하여 따뜻하고 행복한 구리시 만들기에 힘쓰고 있다.

장상균 기자 skjang@nyjtoday.com

<저작권자 © 남양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