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구리시, 장애인 등급제 개편 심의회 개최

기사승인 2017.09.13  13:07:50

공유
default_news_ad1

- 도배장판, PC지원 등 시범사업 153건 상정 원안 가결

   
 
   
 
구리시는 12일 보건복지부 주관 장애등급제 개편 3차 시범사업 장애인서비스 지원위원회 3차 심의회를 개최하고 저소득 장애인가구에 대한 섬기는 복지도시 구현 실천방안 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 했다.

특히, 이번 심의회에서는 장애인 서비스 신청 대상자 적격여부를 결정·심의를 해 줄 장애인서비스지윈 위원과 장애인단체, 대학교 교수 등 장애인관련 전문가들이 함께 참여하여 3차 시범사업 안건에 대한 심의를 진행했다.

이날 백경현 구리시장이 배석한 가운데 진행된 심의회에서는 총 154건 (집중심의 10건, 일괄심의144건)의 안건을 상정하여 원안 가결하였고, 안건으로 상정된 말벗지원, 방충망 및 도배장판, PC지원 등을 지원해 주기로 했다.

또한, 이어 구리시와 MOA를 체결한 장애인유관기관 7개 기관은 집중심의 및 일반심 상정 안건인 집수리, 밑반찬지원, PC지원, 방문건강관리 등을 비롯하여 발달장애인(지적·자폐)은 비장애인들과 대화를 할 수 있는 기회가 없어 말벗지원서비스 신청이 많았던 점을 감안하여 심의회에 참석한 서일대학교(박정임 교수)는 대학생 자원봉사자를 통한 서비스를 연계하기로 했다.

백경현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장애등급제 개편 3차 시범사업을 통해 보다 많은 장애인에게 서비스를 제공하였고, 시범사업이 끝난 후에도 저소득장애인에 대한 집수리, 사랑의 파랑새 PC사업, 발달장애인을 위한 힐링농장 운영 등 저소득장애인을 중심으로 섬기는 복지 도시 실현을 위해 지속적으로 민간기관과 협력하여 사업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상균 기자 skjang@nyjtoday.com

<저작권자 © 남양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